프랑스 바칼로레아(Baccalauréat) 철학 문제


origin :  http://cluster1.cafe.daum.net/_c21_/bbs_search_read?grpid=aVeZ&fldid=6yIR&contentval=03sgYzzzzzzzzzzzzzzzzzzzzzzzzz&nenc=&fenc=&q=&nil_profile=cafetop&nil_menu=sch_updw


http://book.daum.net/detail/book.do?bookid=KOR9788958620839
* 세계의 교양을 읽는다 - 1. 종합편
01_ 인간(Human)

01. 스스로 의식하지 못하는 행복이 가능한가?
02. 꿈은 필요한가?
03. 과거에서 벗어날 수 있다면 우리는 자유로운 존재가 될 수 있을까?
04. 지금의 나는 내 과거의 총합인가?
05. 관용의 정신에도 비관용이 내포되어 있는가?
06. 사랑이 의무일 수 있는가?
07. 행복은 단지 한순간 스치고 지나가는 것인가?
08. 타인을 존경한다는 것은 일체의 열정을 배제한다는 것을 뜻하는가?
09. 죽음은 인간에게서 일체의 존재 의미를 박탈해 가는가?
10. 우리는 자기 자신에게 거짓말을 할 수 있나?
11. 행복은 인간에게 도달 불가능한 것인가?

02_ 인문학(Humanities)

01. 우리가 하고 있는 말에는 우리 자신이 의식하고있는 것만이 담기는가?
02. 철학이 세상을 바꿀 수 있는가?
03. 철학자는 과학자에게 어떤 도움을 줄 수 있는가?
04. 역사가는 객관적일 수 있는가?
05. 역사학자가 기억력만 의존해도 좋은가?
06. 역사는 인간에게 오는 것인가 아니면 인간에 의해 오는 것인가?
07. 감각을 믿을 수 있는가?
08. 재화만이 교환의 대상이 될 수 있는가?
09. 인문학은 인간을 예견 가능한 존재로 파악하는가?
10. 인류가 한 가지 언어만을 말하는 것은 바람직한가?

03_ 예술(Arts)

01. 예술 작품은 반드시 아름다운가?
02. 예술 없이 아름다움에 대해 말할 수 있는가?
03. 예술 작품의 복제는 그 작품에 해를 끼치는 일인가?
04. 예술 작품은 모두 인간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는가?
05. 예술이 인간과 현실과의 관계를 변화시킬 수 있는가?

04_ 과학(Sciences)

01. 생물학적 지식은 일체의 유기체를 기계로만 여기기를 요구하는가?
02. 우리는 과학적으로 증명된 것만을 진리로 받아들여야 하는가?
03. 계산, 그것은 사유한다는 것을 말하는 것인가?
04. 무의식에 대한 과학은 가능한가?
05. 오류는 진리를 발견하는 과정에서 어떤 역할을 하는가?
06. 이론의 가치는 실제적 효용가치에 따라 가늠되는가?
07. 과학의 용도는 어디에 있는가?
08. 현실이 수학적 법칙에 따른다고 할 수 있는가?
09. 기술이 인간 조건을 바꿀 수 있는가?
10. 지식은 종교적인 것이든 비종교적인 것이든 일체의 믿음을 배제하는가?
11. 자연을 모델로 삼는 것이 어느 분야에서 가장 적합한가?

05_ 정치와 권리(Politics & Rights)

01. 권리를 수호한다는 것과 이익을 옹호한다는 것은 같은 뜻인가?
02. 자유는 주어지는 것인가 아니면 싸워서 획득해야 하는 것인가?
03. 법에 복종하지 않는 행동도 이성적인 행동일 수 있을까?
04. 여론이 정권을 이끌 수 있는가?
05. 의무를 다하지 않고도 권리를 행사할 수 있는가?
06. 노동은 욕구 충족의 수단에 불구한가?
07. 정의의 요구와 자유의 요구는 구별될 수 있는가?
08. 노동은 도덕적 가치를 지니는가?
09. 자유를 두려워해야 하나?
10. 유토피아는 한낱 꿈일 뿐인가?
11. 국가는 개인의 적인가?
12. 어디에서 정신의 자유를 알아차릴 수 있나?
13. 권력 남용은 불가피한 것인가?
14. 다름은 곧 불평등을 의미하는 것인가?
15. 노동은 종속적일 따름인가?
16. 평화와 불의가 함께 갈 수 있나?

06_ 윤리(Ethics)

01. 도덕적으로 행동한다는 것은 반드시 자신의 욕망과 싸운다는 것을 뜻하는가?
02. 우리는 좋다고 하는 것만을 바라는가?
03. 의무를 다하는 것만으로 충분한가?
04. 무엇을 비인간적인 행위라고 하는가?
05. 일시적이고 순간적인 것에도 가치가 존재하는가?
06. 무엇이 내 안에서 어떤 행동을 해야 할지를 말해 주는가?
07. 우리는 정념을 찬양할 수 있는가?
08. 종교적 믿음을 가지는 것은 이성을 포기한다는 것을 뜻하는가?
09. 정열은 우리의 의무 이행을 방해하는가?
10. 진실에 저항할 수 있는가?
11. 진리가 우리 마음을 불편하게 할 때 진리 대신 우리에게 위안을 주는 환상을 좇아도 좋은가?  


//===============================================
2009년

    언어는 사고를 드러내는가?
    역사의 객관성은 역사가의 공정성을 전제로 하는가?
    교환함으로써 얻는게 무엇인가?
    기술의 발달이 사람을 좋은 방향으로 변화시키는가?
    불가능한 것을 바라는 것은 터무니없는 일인가?
    어떤 과학으로도 대답할 수 없는 물음이 있는가?


//===============================================
2011년 철학 문제
   - 과학적 가정을 증명할 수 있는가?
   - 인간은 자신에 대한 환상을 가질 수밖에 없는가?
   - 자유는 평등에 의해 위협받는가?
   - 예술은 과학보다 필요성이 적은가?
   - 문화는 인간을 변질시키는가?
   - 사실에 거슬러서 스스로가 옳을 수 있는가?
   - 자신에 대한 통제는 자신에 대한 앎에 의존하는가?
   - 불의를 느끼는 것이 정의를 알게 하는가?



//===================================================
http://www.korea-press-production.com/lang/fr/%EB%B6%88-%EB%85%BC%EC%88%A0-%EC%B2%A0%ED%95%99%EC%8B%9C%ED%97%98-%EB%B0%94%EC%B9%BC%EB%A1%9C%EB%A0%88%EC%95%84-bac-2013-morale-politique-et-travail/4975
2013년 프랑스 바칼로레니아-논술시험으로 철학시험

images (59)전공 카테고리 L, ES, S과목 별 철학시험제목으로 나눈다.
카테고리 L

1.”언어는 하나의 도구인가?”-”Le langage n’est-il qu’un outil ?”

2.”과학은 사실확인으로 제한되어 있는가?” -”La science se limite-t-elle à constater les faits ?”

3. Le texte à expliquer est un extrait de Lettre à Elisabeth de René Descartes (1645).

르네 데카르트1645가 엘리자베스 편지에서 나온 내용을 참고하여 답하시요.

배당점수 : 7점
카테고리 : ES

images (53)

우리는 국가에게 어떤 의무가 있는가? -”Que devons-nous à l’Etat ?”
“지식의 부재를 설명하시요”-”Interprète-t-on à défaut de connaître ?”
“17세기 셍탈셀므의 “De la concorde”에 대해 코멘트를 하시요 -”De la concorde”, de Saint-Anselme

배당 점수 : 4점

 
카테고리 S

images (55)“정치에서 무관심하게 도덕적으로 행동할 수 있는가?”-”Peut-on agir moralement sans s’intéresser à la politique ?”
“노동은 자아의식으로 허락될 수 있는가? -”Le travail permet-il de prendre conscience de soi ?”
앙리베르종(1934년)의 “사고와 행동”에 대해서 코멘트에서 시험생들은 무엇이 진실된 판결인지에 대해 답하시요-le commentaire d’un extrait de “La Pensée et le mouvant”, d’Henri Bergson (1934) pour lequel les candidats devaient répondre à la question : “Qu’est-ce qu’un jugement vrai ?”





http://www.yes24.com/24/Goods/1934514
* 세계의 교양을 읽는다 - 1. 종합편


* 세계의 교양을 읽는다 - 2. 인문학편
예술작품이 상품이 되는 것은 합당한가?
선입견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는가?
우리는 왜 아름다움에 이끌리는가?
시간은 반드시 파괴적인가?
어떤 점에서 언어는 지배의 수단인가?


상상과 현실은 모순되는가?
우리는 현재를 과거보다 더 잘 알고 있는가?
예술적 감정과 종교적 감정의 차이와 공통점은 무엇인가?
광기에도 의미가 있는가?


역사가 심판할 것이다라는 주장은 정당한가?

- 역사의 심판은 있는가?


예술은 모두를 위한 것인가?
나는 육체를 갖고 있는가, 혹은 육체인가?
언어의 다양성은 민족간의 화합을 저해하는가?
죽음의 공포에서 벗어날 수 있는가?
삶이 아름다웠더라도 예술은 존재했을까?


역사는 반복되는가?


나는 누구인가라는 질문에 정확히 답할 수 있는가?

- 기억을 잃는다면 나는 이전의 나일까?


예술적 천재는 아무것도 배우지 않아도 되는가?
주관적인 것이 진리인가?
오늘날에도 철학은 가치가 있는가?



* 세계의 교양을 읽는다 - 3. 사회,자연과학편
기술 발전을 두려워해야 하는가?
기억해야 할 의무가 있는가?
노동은 자아실현에 필요한가?
우리에게 복수할 권리가 있는가?
과학적 진리는 잠정적일 뿐인가?


공동체는 개인의 자유를 억압하는가?
인간을 개조하기를 바라는 것은 어리석은 일인가?
민주주의를 비판할 수 있는가?
더 우수한 문명이 존재하는가?
살아 있는 것은 모두 존중받아야 하는가?


다수의 의견이 진리인가?
수학은 도구인가 언어인가, 모든 과학의 모델인가?
사회적 불평등은 태어나면서부터의 인간의 자연적 불평등 때문인가?
무엇인가를 잘 알기 위해서는 그것을 관찰하는 것만으로 충분한가?
인권과 국익 중 무엇을 더 선호해야 하는가?


생명보다 더 소중한 것이 있는가?
법에 복종하는 것은 정의를 수호하는 것인가, 권력에 굴복하는 것인가?
토론에 의해 진리에 다다를 수 있는가?
과학자는 발견하고 예술가는 창조한다는 말은 타당한가?
정의로운 전쟁은 존재하는가?



* 세계의 교양을 읽는다 - 4. 윤리학편
왜 불필요한 것을 욕망하는가?
타자에 대한 두려움을 극복할수 있는가?
무지는 악인가?
자발적으로 자유를 포기할 수 있는가?
종교는 약자들을 위한 위로인가?


행복을 포기하고 의무만을 수행하라는 것이 도덕인가?
정열은 영원할 수 있는가?
행복하기 위해선 너무 많이 생각하는 것을 피해야 하는가?
이기적이지 않은 욕망이 존재하는가?
여성은 태어나는가 만들어지는가?


약자의 편에 서야 하는가?
인간은 더 자유로울 수도 덜 자유로울 수도 있는가?
나쁜 사람도 행복할 수 있는가?
우정은 가장 이상적인 인간관계인가?
도덕은 관습들의 총체에 불과한가?


환상을 배제한 행복이 가능한가?
타인을 이해할 수 있는가?



'헤아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음양오행  (0) 2013.12.17
돈키호테, The Impossible Dream  (0) 2013.11.17
프랑스 바칼로레아 철학 문제  (0) 2013.08.02
GNU 선언문  (0) 2013.06.11
경제용어  (0) 2012.08.19
단상  (0) 2012.08.19
Posted by 코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